최근 보도자료

[2020년 4월 24일] 단국대 학생, 현장학습과정 함양산삼엑스포 관람키로

작성일
2020-04-28 09:34:07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
103
  • 20200428_단국대.pdf(14.4 MB)
  • 단국대1.jpg(133.8 KB)

협약식 사진

협약식 사진

- 24일, 단국대학교와 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식 가져
- 단국대 학생 엑스포 현장체험학습, 문화예술공연 등 협력키로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는 지난 24일 함양박물관 세미나실에서 단국대학교(총장 김수복)와 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산삼과 항노화산업의 융복합화를 통한 미래 성장동력산업 발전을 위해 개최되는 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단국대 학생의 현장체험학습 단체관람을 비롯해 학술회의, 문화예술공연 등에 협력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수복 단국대총장, 장순천 엑스포사무처장, 서문석 단국대 대외협력처장, 조현옥 함양군 부군수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주요 협약내용은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기간 중 단국대학생 현장체험학습 참여, 학술행사 및 문화예술행사 등 부대행사 협력, 관람객 유치와 엑스포 홍보 협조 등을 담고 있다.

김수복 단국대총장은 “정부 승인 국제행사로 치러지는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에 많은 방문객이 찾아올 것이라고 기대한다”면서 “우리 대학에서도 임직원과 학생 현장체험학습을 통해 엑스포 관람을 비롯해 학술회의, 문화공연 등에 적극 협력하고 엑스포 이후에도 상호협력사항을 발굴해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순천 사무처장은 “도전과 창조의 글로벌대학의 비전과 창조적인 가치창출을 선도하는 단국대에서 학생 현장학습과정 일환의 엑스포 관람과 문화예술행사 등에 협력하기로 하여 엑스포 성공개최에 큰 힘이 된다”면서, “빈틈없는 엑스포 준비와 개최를 통해 산삼과 항노화산업이 우리나라의 새로운 신성장동력 산업으로서 메카로서 초석을 다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협약식에 참석한 조현옥 함양군 부군수는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위해 먼길 찾아주신 단국대 김수복총장님 이하 대학 관계자분들게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으로 엑스포의 성공개최는 물론 향후 산삼과 항노화산업의 발전에도 서로 협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올해 9월 25일부터 10월 25일까지 31일간 정부공인 국제행사로서 개최되는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입장권 예매는 티켓링크, NH농협, 엑스포조직위에서 가능하며, 1차 예매 기간인 6월 30일까지는 최대 6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예매권 및 입장권 소지자는 엑스포 기간 중(일부 예매시부터 연말까지) 경남도 내 16개 시군 숙박 및 유료관광지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으며, 할인대상 시설과 할인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